편집 2010.10.19 [10:16]
동영상정세분석이북바로알기정치사회논평모범을찾아서문화
검색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료실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
전국 노래소리 드높일 ‘청년기타야학’
[모범을찾아서] ‘청년기타야학’ 인기강사 이광석 가수
이창기 기자
▲ 청년기타야학?이광석 강사???? ? 자주민보

▲ 청년기타야학 풍경, 앞줄 두번째?하유진 학생은 둘째를 임신한 몸으로 출석하여?사람들의 축하의 박수를?받았다.? 대학생과 사회인이 반반 섞여있는데 모두 출석율도 높고?자세도 그렇게 진지했다.??? 자주민보
?
?
좀 늦은 저녁 수업이 끝난 한 대학 강의실에서는 잔잔한 클래식 기타 연습소리와 함께 기타 강사의 정성스런 강의소리가 울려나왔다.


“F코드만 잘 잡으면 기타 좀 친다는 소리 듣죠.”

“G코드가 어려운 것은 잘 쓰지 않는 새끼손가락을 사용해야하기 때문이죠"

“오늘 배운 이 몇 개의 코드만 잘 숙달시키면 나머지는 그리 어렵지 않습니다.”

“진짜 기타를 잘 치는 사람은 천천히 칠 줄 아는 사람입니다.”

“특히 뜯는 주법을 잘 해야 기타를 멋지게 칠 수 있습니다.”

“뜯는 손가락에 힘을 너무 많이 줄 필요 없습니다.”


코드를 가르치랴 주법을 배워주랴 거기다가 끊임없는 격려의 말까지...

물론 학생 한 명 한명이 코드를 잡은 손을 일일이 살펴보고 관절을 이렇게 꺾어야 소리가 잘 난다며 손잡아 친절히 설명까지 해주는 것은 기본이다.


그러더니 “자~ 오늘 배울 노래는 ‘반달’입니다. 반달은 아이들이 그저 부르는 동요가 아니라 일제시대 만들어진 노래이기 때문에 민족독립의 의지도 담고 있는 노래라고 볼 수 있습니다.....", "‘봉선화’라는 노래는 홍난파 작곡가가 일제시대 유학을 떠나는 날 이웃에 사는 봉선이라는 동생과 이별을 할....” 이렇게?배울 노래에 얽힌 이야기까지 술술 풀어낸다.


그 주인공이 다름 아닌 ‘다시 광화문에서’라는 노래를 작사작곡한 노래패 ‘우리나라’ 인기 가수 이광석 가수였다.


그는 “언제부터 하나 둘 학생회실과 청년회 사무실에서 기타소리가 잘 들리지 않아 안타까웠는데 다시 그 기타소리를 울려보자고 청년기타야학을 열게 되었다.”면서 낭만적인 기타소리 노래소리가 울려나는 학생회실과 청년회를 만드는데 작은 도움이라도 되고 싶다고 청년기타야학을 열게 된 취지를 밝혔다.
참조: http://cafe.daum.net/615guitar

반응도 뜨거워 주 1회 3개월 과정 1기생 15명 모집에 30명이나 신청하여 나머지 학생들로 새로운 반을 만들고 있는 중이라고 했다.

사실 운지를 잘했는지 개별적으로 지도를 해주어야 하기 때문에 15명 이상은 무리라고 한다.

▲ 학생 한명한명의 운지법을 살펴보고 지도해주는 이광석 강사 ? ? ?자주민보


3개월에 15명 졸업시켜 언제 전국 대학과 청년회에서 낭만과 열정의 기타소리 울려퍼지게 할 수 있겠는가 싶었는데 그는 “여기 모인 학생들은 앞으로 각 대학과 청년회에서?씨앗이 되어 기타소모임을 꾸리려는 뜻이 있다.”며 그래서 학생 한 명 한 명이 더욱 소중하다고 말한다. 즉 하나가 열이 되고 백이 되는 식으로 하겠다는 것이었다.

그래서 야학생들이 기타 강습을 받으며 실제로 기타와 노래를 가지고 사람들과 더불어 살아가는 것이 왜 멋지고 행복하고 건강한 삶인지를 스스로 체험하고 느낄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야학이 끝나면 늘 뒤풀이를 하며 정도 쌓고, 중간에 소풍도 가고, 졸업할 때가 되는 새해엔 학생들 모두가 참가하는 공연도 열 계획이라고 했다.

'아!그래서 단순히 기타 운지법과 주법만 가르치는 것이 아니라 배울 노래에 얽힌 이야기도 조사해 와서 들려주는 등 그렇게 정성스럽게 가르쳤던 것이었군!'



진주에 가면 ‘큰들’이라는 풍물문화단체가 있는데 농민들에게 농악을 가르쳐 수백명이 참가하는 공연은 진주에서 제일 크고 좋은 공연장에서 진행하는 등 농촌에서 사라져버린 풍물을 되살려내고 시민들과 주민들을 문화의 주인공들로 세워 많은 사랑을 받는 단체가 있다.

인천에 가면 ‘인천시민문화예술센터’가 있는데 사무실에 아담한 전시실과 공연장을 만들어 놓고 지역 주민들과 문화소모임 단체들이 저렴하게 이용하게 해주고 또 문화강연도 진행하여 주민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었다.

참조1: https://jajuminbo.net/sub_read.html?uid=1053
참조2: https://jajuminbo.net/sub_read.html?uid=3499


이광석 가수의 노력도 그런 성과를 맺어 대학과 지역청년회가 학생들과 주민들로부터 사랑받는 소중한 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게 하는데 적지 않은 기여를 할 것이라 기대된다.

학생들과 지역 청년들이 마음만 먹으면 교육비도 저렴한 구청이나 백화점 문화센터에서도 얼마든지 기타야 배울 수 있겠지만 기타와 함께 더불어 살아가는 행복은 여기에서만 배우고 느낄 수 있을 것이기 때문이다.

?
▲ 이광석 가수 ? ? ? 자주민보
▲ 이광석 가수 ? ? ? 자주민보
▲ 이광석 가수 ? ? ? 자주민보
▲ 이광석 가수가 스마트폰을 이용해 메트로놈을 작동시키고 있다. ? ? ? 자주민보
▲ 배우는 노래와 기타원리에 관한 여러 흥미있는 이야기도 들려주는 이광석 가수 ? ? ? 자주민보
▲ 강사가 준비해온 오늘의 교재 ? ? ? 자주민보
▲ 진지하게 배우는 학생들 ? ? ? 자주민보
▲ 배우 것을 읽히고 서로 부족한 것을 가르쳐주는 즐거운 반별시간 ? ? ?자주민보
▲청년기타야학 짱이야!??? ? 자주민보

관련기사
나날이 발전하는 큰들문화예술센터
때가 되면 일은 저지르고 봐야 한다
?
기사입력: 2010/10/15 [09:08] ?최종편집: ⓒ 자주민보
?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와~ 아자 10/10/19 [11:23]
청년기타야학, 지방에서도 들을 수 있었으면 하네요~ 부럽부럽~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관련기사목록
[청년기타야학] 전국 노래소리 드높일 ‘청년기타야학’/ 이창기 기자 2010/10/15/
, 대표전화:
Copyright ⓒ 2008 자주민보. All rights reserved.
주간베스트 TOP10
유태영 박사의 제3세계민족해방운동 역사
제국주의 분할통치 전형 보여준 요르단
동북만주 항일전적지 취재
강반석묘 이장 때 토기점골은 꽃바다
예정웅의 자주논단
북, 500여 미군거점 동시타격 준비중
중국시민의 세상만사
“김정남”의 한계
중국시민의 통일문화 만들어가며
《겨레말큰사전》은 꼭 나온다
곽동기의 오늘의 북한산업
2010 북한주민생활 엿보기
황선시론
진홍빛 걸음걸음
장두석의 민족생활의학 강의
암내(액취증)의 원인과 치료법